늑대아이 (おおかみこどもの雨と雪 2012)

���~3

[rating:5/5]

과연 그 토미노 영감조차 절찬할만한 작품이었다.

눈물이 터지는 지점이 너무 많아 손수건으로 닦느라 바빴다.
아직 안 본 사람들은 손수건을 꼭 갖고 가길 바란다.

 

+ 유키는 훗날 키사라기 미사토로 이름을 바꾼 후 네르프에 들어가게 되는데…

Advertisements

3 thoughts on “늑대아이 (おおかみこどもの雨と雪 2012)

  1. 최근엔 극장엘 잘 안 가곤 했는데, 오랫만에 찾아 볼 만큼 기대를 가지고 갔는데, 실망스럽지 않았네요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w

Connecting to %s